전체메뉴
News
마린소프트는 전 직원의 행복을 추구하며
고객에게 최고의 서비스제공과 IT발전을 위해 노력합니다.
마린소프트는 전 직원의 행복을 추구하며 고객에게 최고의 서비스제공과 IT발전을 위해 노력합니다.
News
뉴 스
홈   HOME    >    News    >    뉴 스
[전자신문] 해운물류IT기업, 틈새 아이디어 솔루션으로 불황 넘는다 2017.01.25

2017.01.24 (화)


조선·해운업의 침체로 유탄을 맞은 해운물류 정보기술(IT)업계가 제품 다각화로 활로를 찾는다. 해운물류 IT 기업은 조선·해운업 침체로 항만 운영과 선박 운행·관리 등 물류자동화 소프트웨어(SW) 수요가 부진, 직간접 타격을 받고 있다. 

해운물류 IT 기업의 생존 전략은 틈새 상품 개발이다. 기존의 소프트웨어(SW) 개발 노하우를 이용해 단기간에 상용화 가능한 제품을 개발하고, 마케팅에 집중해 경기가 다시 회복될 때까지 버틴다는 전략이다. 

 

(중략)

 

선박관리 SW 전문 기업 마린소프트(대표 이재인)는 선원용 핀테크408 서비스인 `마린톡 금융처리 솔루션`을 개발, 상반기 중에 출시할 예정이다. 지난해에 출시한 선원용 사회관계망서비스(SNS) `마린톡`에 입출금 조회, 소액 결제 등 금융 기능을 추가했다. 장거리 항해가 많은 원양 선원을 타깃으로 한 틈새 핀테크 서비스다. 




이재인 마린소프트 대표는 24일 “조선해운업의 침체로 선박용 기자재뿐만 아니라 SW업체도 어려움이 가중되고 있다”면서 “틈새 아이디어 신상품 개발은 불황이지만 시장에 통할 수 있는 제품을 계속 개발하고 매출을 일으켜야 생존할 수 있다는 절박함의 표출”이라고 설명했다.


기사URL : http://www.etnews.com/20170124000236

맨 위로
인증서